테마

때묻지 않은 자연

다양한 매력을 가진 와카야마의 자연으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기노마츠시마 유람

아래로

시라사키 해안

시라사키 해안은 백색 석회암으로 이루어진 암반 형상이 빚어내는 절경으로 유명합니다. 이곳은 보호구역으로 지정되어 있으며, 시라사키 해양공원에서 제공하는 유람선 관광과 다이빙, 스노클링 등 다양한 수상/수중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습니다.

시라사키 해안

시라사키 해안

시라사키 해안은 백색 석회암으로 이루어진 암반 형상이 빚어내는 절경으로 유명합니다. 이곳은 보호구역으로 지정되어 있으며, 시라사키 해양공원에서 제공하는 유람선 관광과 다이빙, 스노클링 등 다양한 수상/수중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습니다.

고야 류진 스카이라인

고마단 산 정상에 오르면 고야산에서 시작해 온천 지역 류진에 이르는 풍경 전체가 눈앞에 펼쳐집니다. 아름다운 산속의 경치를 즐길 수 있는 드라이브 코스, 고야 류진 스카이라인은 특히 단풍이 물들기 시작하는 8월에 그 절정을 이룹니다. 간혹 겨울철 산나무에 서리가 내리면 동화 속에 나올 법한 환상적인 경관이 연출되기도 합니다.

고야류진 스카이라인과 고마단산

고야 류진 스카이라인

고마단 산 정상에 오르면 고야산에서 시작해 온천 지역 류진에 이르는 풍경 전체가 눈앞에 펼쳐집니다. 아름다운 산속의 경치를 즐길 수 있는 드라이브 코스, 고야 류진 스카이라인은 특히 단풍이 물들기 시작하는 8월에 그 절정을 이룹니다. 간혹 겨울철 산나무에 서리가 내리면 동화 속에 나올 법한 환상적인 경관이 연출되기도 합니다.

엔게츠도 섬

엔게츠도 섬의 아치 형상은 오랜 세월 거친 바다가 만들어낸 진정한 자연의 조형물입니다. 섬의 이름인 '엔게츠도'는 마치 보름달과 같은 섬의 모양에서 유래했습니다. 시라하마의 관광 명소인 엔게츠도 섬은 겨울과 여름 동안 최고의 일몰 풍경을 감상할 수 있는 곳입니다.

엔게츠토

엔게츠도 섬

엔게츠도 섬의 아치 형상은 오랜 세월 거친 바다가 만들어낸 진정한 자연의 조형물입니다. 섬의 이름인 '엔게츠도'는 마치 보름달과 같은 섬의 모양에서 유래했습니다. 시라하마의 관광 명소인 엔게츠도 섬은 겨울과 여름 동안 최고의 일몰 풍경을 감상할 수 있는 곳입니다.

산단베키 동굴

산단베키 절벽에는 거칠고 깊은 파도가 몰아칩니다. 약 50m 높이의 깎아지른 듯한 산단베키 절벽은 태평양과 와카야마 동쪽 해안이 만나는 지점을 가장 가까이에서 관찰할 수 있는 곳입니다. 산단베키에는 동굴로 내려갈 수 있는 엘리베이터가 설치되어 있으며, 이곳을 통해 들어가면 표면의 기공이 보일 정도로 암반 내부를 자세히 살펴볼 수 있습니다.

산단베키와 산단베키 동굴

산단베키 동굴

산단베키 절벽에는 거칠고 깊은 파도가 몰아칩니다. 약 50m 높이의 깎아지른 듯한 산단베키 절벽은 태평양과 와카야마 동쪽 해안이 만나는 지점을 가장 가까이에서 관찰할 수 있는 곳입니다. 산단베키에는 동굴로 내려갈 수 있는 엘리베이터가 설치되어 있으며, 이곳을 통해 들어가면 표면의 기공이 보일 정도로 암반 내부를 자세히 살펴볼 수 있습니다.

고이비토 미사키 곶

고이비토 미사키 곶의 전망대에서는 서로 반대 방향에서 몰려온 파도가 하나로 합쳐지는 기이한 자연 현상을 관찰할 수 있습니다. 해풍과 조수의 움직임이 끊이지 않는 이곳의 풍광은 한시도 머무르지 않고 변합니다. '고이비토 미사키'는 '연인들의 곶'이라는 뜻으로, 멈추지 않고 변화하는 사랑의 본질을 시적으로 표현한 이름입니다.

고이비토 미사키 곶

고이비토 미사키 곶의 전망대에서는 서로 반대 방향에서 몰려온 파도가 하나로 합쳐지는 기이한 자연 현상을 관찰할 수 있습니다. 해풍과 조수의 움직임이 끊이지 않는 이곳의 풍광은 한시도 머무르지 않고 변합니다. '고이비토 미사키'는 '연인들의 곶'이라는 뜻으로, 멈추지 않고 변화하는 사랑의 본질을 시적으로 표현한 이름입니다.

하시쿠이이와 바위

구시모토 마을에는 마치 험준한 다리 형상을 한 하시쿠이이와 바위가 있습니다. 너비가 850m에 달하고 약 40여 개의 기암으로 구성된 하시쿠이이와 바위는 1,200년 전 신곤 불교 수도승이자 고야산을 건립한 코보 다이시에 의해 만들어진 것이라는 이야기가 전해 내려옵니다. 일본의 국가 문화유산인 하시쿠이이와 바위는 특히 멋진 일출을 구경할 수 있는 장소로 유명합니다.

하시쿠이이와

하시쿠이이와 바위

구시모토 마을에는 마치 험준한 다리 형상을 한 하시쿠이이와 바위가 있습니다. 너비가 850m에 달하고 약 40여 개의 기암으로 구성된 하시쿠이이와 바위는 1,200년 전 신곤 불교 수도승이자 고야산을 건립한 코보 다이시에 의해 만들어진 것이라는 이야기가 전해 내려옵니다. 일본의 국가 문화유산인 하시쿠이이와 바위는 특히 멋진 일출을 구경할 수 있는 장소로 유명합니다.

나치 폭포

높이 133m의 위용을 자랑하는 나치 폭포는 일본에서 가장 높은 폭포입니다. 많은 사람들은 나치 폭포를 신토의 여러 신령 중 하나가 현신한 자연물로 숭상합니다. 이와 같은 성소에서는 '시데'라고 하는 번개 모양의 종이 표식을 볼 수 있습니다. 나치 폭포의 절경을 감상하기에 가장 좋은 두 곳은 폭포 아래쪽에 있는 히로진자 신사, 그리고 다소 멀리 떨어진 곳에 있는 나치산 세이간토지 사원입니다.

나치노타키(폭포)

나치 폭포

높이 133m의 위용을 자랑하는 나치 폭포는 일본에서 가장 높은 폭포입니다. 많은 사람들은 나치 폭포를 신토의 여러 신령 중 하나가 현신한 자연물로 숭상합니다. 이와 같은 성소에서는 '시데'라고 하는 번개 모양의 종이 표식을 볼 수 있습니다. 나치 폭포의 절경을 감상하기에 가장 좋은 두 곳은 폭포 아래쪽에 있는 히로진자 신사, 그리고 다소 멀리 떨어진 곳에 있는 나치산 세이간토지 사원입니다.

나치 원시림

다이헤이요(태평양) 우림은 일본의 여러 고목나무 숲 군락 중 하나입니다. 이곳은 요시노 구마노 국립공원 내에 위치하고 있으며, 구마노 나치 타이샤 신사의 소재지이기도 합니다. 신비로운 기운이 감도는 이곳 숲에는 활엽수목이 주를 이루며, 수 세기 동안 산, 폭포, 나무를 비롯해 놀랍고도 다양한 자연의 모습을 음미하려는 사람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습니다.

나치 원시림

다이헤이요(태평양) 우림은 일본의 여러 고목나무 숲 군락 중 하나입니다. 이곳은 요시노 구마노 국립공원 내에 위치하고 있으며, 구마노 나치 타이샤 신사의 소재지이기도 합니다. 신비로운 기운이 감도는 이곳 숲에는 활엽수목이 주를 이루며, 수 세기 동안 산, 폭포, 나무를 비롯해 놀랍고도 다양한 자연의 모습을 음미하려는 사람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습니다.

도로쿄 협곡

한 폭의 그림처럼 펼쳐진 도로쿄 협곡은 수직에 가까운 절벽, 기암괴석, 깊은 수심의 연못 등으로 잘 알려져 있습니다. 기타야마가와 강에 위치한 도로쿄 협곡의 경관은 봄과 가을에 특히 절정을 이루며, 여행객들은 호버크래프트를 타고 이동하며 협곡을 구경할 수도 있습니다.

도로쿄 협곡 유람선

도로쿄 협곡

한 폭의 그림처럼 펼쳐진 도로쿄 협곡은 수직에 가까운 절벽, 기암괴석, 깊은 수심의 연못 등으로 잘 알려져 있습니다. 기타야마가와 강에 위치한 도로쿄 협곡의 경관은 봄과 가을에 특히 절정을 이루며, 여행객들은 호버크래프트를 타고 이동하며 협곡을 구경할 수도 있습니다.

키노마츠시마

가츠우라 만 외곽에 붙어 있는 키노마츠시마는 130개의 작은 섬이 모여 만들어진 곳으로, 와카야마 지역의 지질학적 특징을 잘 보여주는 또 하나의 예입니다. 유람선에 오르면 40분 정도에 걸쳐 키노마츠시마 주변의 독특한 경치를 여러 각도에서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기노마츠시마 유람

키노마츠시마

가츠우라 만 외곽에 붙어 있는 키노마츠시마는 130개의 작은 섬이 모여 만들어진 곳으로, 와카야마 지역의 지질학적 특징을 잘 보여주는 또 하나의 예입니다. 유람선에 오르면 40분 정도에 걸쳐 키노마츠시마 주변의 독특한 경치를 여러 각도에서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다이몬자카

나치 폭포 쪽으로 이동하다 보면 '다이몬자카'라는 이름의 경사진 돌길을 만날 수 있습니다. 이곳에는 자그마치 800년 이상 묵은 삼나무들이 마치 거대한 빌딩숲처럼 길을 따라 늘어서 있습니다. 잠시 쉬고 싶을 때는 시간을 거슬러 올라가 약 1,000년 전 헤이안 시대를 살았던 궁정 사람들과 순례자들의 의복을 모티브로 한 고대 복장을 입어볼 수도 있습니다.

다이몬자카

나치 폭포 쪽으로 이동하다 보면 '다이몬자카'라는 이름의 경사진 돌길을 만날 수 있습니다. 이곳에는 자그마치 800년 이상 묵은 삼나무들이 마치 거대한 빌딩숲처럼 길을 따라 늘어서 있습니다. 잠시 쉬고 싶을 때는 시간을 거슬러 올라가 약 1,000년 전 헤이안 시대를 살았던 궁정 사람들과 순례자들의 의복을 모티브로 한 고대 복장을 입어볼 수도 있습니다.

여행 컨시어지